부동산 칼럼

2023 Federal Budget(연방예산) 발표 후......

RicheConsulting
2023.05.10 19:42 941 0

본문

안녕하세요 리체컨설팅입니다

어제 2023 Federal Budget(연방예산) 발표 , 찬반 여론이 뜨겁습니다. 오늘 아침부터 각종 뉴스와 미디어에서는 예산 배정에 대해 기뻐하며 지지한다고 사람들도 있었지만, 반대로 너무도 실망스럽다고 토로한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특히나 이번 예산 배정에서, 정부에서는 Middle Class(중산층) + Lower Class(저소득층) 에게 분명 보탬이 될것이라고 발표했지만, 실상은 특히 모기지를 끼고 있는 어린자녀들을 중산층들은 일제히 어려움을 어필하며 이번 예산 배정은 중산층에게 아무런 도움도 되지 않는다고 했습니다.

아침 뉴스에는 각각 다른주에서 생활하는, 어린 자녀를 양육하면서 몇년전에 모기지를 얻어 집을 커플들이 인터뷰를 했었는데, WA 거주하고 있는 커플은, 본인들의 모기지 이자가 작년부터 올해까지 7차례에 걸쳐서 오르면서, 한사람 Salary 반이 모기지 이자로 매달 나가는 바람에, 생활비를 줄이고 줄이지만 점점 어려워지고 있다고 토로했습니다. 와이프의 경우는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이를 픽업해야 함으로 인해 part time으로 일을 하고 있지만, 또한 치솟는 물가로 인해 아이들의 교육비로 지출해 버리기 때문에 최근에는 아예 saving(저축) 커녕 휴가 계획도 세울수가 없다고 고통을 호소했습니다.

이번 예산은, 저소득층이나 Single Parent(한부모 가정) 그리고 장애인들과 Aged Care 관련된 사람들이 혜택을 받는 다고 했지만, 그룹들도 상대적으로 적은 수입으로, 요즘 치솟는 렌트비로 인해, 예산 배정을 마냥 기뻐할수만은 없는 노릇이라고 고통을 호소했습니다.

저희 회사 고객분들은, 일정기간 렌트를 살다가 생애 첫집을 구매하는 그룹첫집으로 성공적으로 자산을 마련하여 다음 투자를 하시는 분들, Income 높은 전문직 종사자들이 Negative Gearing으로 세금을 돌려받고자 부동산을 구매하시는 분들, 그리고 마지막으로 은퇴를 위해, 본인의 사이즈를 줄여 렌트가 확실히 보장되는 투자 부동산를 구매하시는 분들이, 주로 구매를 목적으로 하시는 분들이다 보니, 요즘 투자가 아닌 모기지가 많은 오너들이 갈수록 오르고 있는 이자대금 때문에 힘들어하시는 분들의 얘기를 많이 듣게 됩니다.

그러나 아이러니 하게도, 생활비를 줄이고 모든 여가비용을 줄이더라도, 보유한 부동산을 매각하시는 분들은 별루 없으신듯 합니다. 이유는 집을 매각한다고 지라도, 현재 하늘의 별따기만큼 힘든, 저렴한 렌트가 없다는 것을 인지하고 계시고, 또한 집을 매각한후에 아직도 잡히지 않는 높은 물가로 인해, 앞으로 지속적으로 saving 할수 있을거라는 확신이 없으시기 때문입니다.

이렇듯 여러가지 상황이 복잡히 얽힌 경제와 부동산 시장에서, 2023 예산에 대해 여러가지 의문점들도 많고, 앞으로 이자율 상황이나 대출 가능성 여부도 궁금해 하시고, 혹시나 집을 구매할수 있는 법률적인 혜택이 있는지에 대해 질문이 많으신 듯하여 전반적인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니, 참가하시고자 하시면, 아래 번호로 문자주시면 세미나에 참석하실수 있도록 링크를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줌세미나 날짜: 2023 5 17(저녁 7-8시30분(이어 Q&A)   문자로 신청요망 0404 174 930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KLOVERPROPERTY 2024.02.16 73
KLOVERPROPERTY 2024.02.09 147
KLOVERPROPERTY 2024.02.09 174
KLOVERPROPERTY 2024.01.31 215
KLOVERPROPERTY 2024.01.20 297
KLOVERPROPERTY 2024.01.11 393
RicheConsulting 2024.01.09 365
KLOVERPROPERTY 2024.01.04 454
KLOVERPROPERTY 2024.01.04 333
KLOVERPROPERTY 2023.12.20 489
KLOVERPROPERTY 2023.12.15 402
KLOVERPROPERTY 2023.12.11 408
KLOVERPROPERTY 2023.12.01 545
KLOVERPROPERTY 2023.11.18 630
RicheConsulting 2023.11.17 568
KLOVERPROPERTY 2023.10.27 879
KLOVERPROPERTY 2023.10.09 978
KLOVERPROPERTY 2023.10.03 924
KLOVERPROPERTY 2023.09.14 1,077
KLOVERPROPERTY 2023.09.07 990
KLOVERPROPERTY 2023.09.02 920
KLOVERPROPERTY 2023.08.23 836
KLOVERPROPERTY 2023.08.20 934
지니홈즈 2023.08.04 791
KLOVERPROPERTY 2023.07.31 998
KLOVERPROPERTY 2023.07.28 882
KLOVERPROPERTY 2023.07.22 1,029
지니홈즈 2023.07.20 841
KLOVERPROPERTY 2023.07.16 842
KLOVERPROPERTY 2023.07.08 862
KLOVERPROPERTY 2023.06.30 1,112
KLOVERPROPERTY 2023.06.24 1,109
KLOVERPROPERTY 2023.06.17 1,137
KLOVERPROPERTY 2023.06.09 1,148
KLOVERPROPERTY 2023.06.03 1,035
KLOVERPROPERTY 2023.05.26 1,022
KLOVERPROPERTY 2023.05.17 1,157
RicheConsulting 2023.05.10 942
KLOVERPROPERTY 2023.05.10 1,265
KLOVERPROPERTY 2023.05.04 1,101
KLOVERPROPERTY 2023.04.26 1,108
KLOVERPROPERTY 2023.04.21 1,147
KLOVERPROPERTY 2023.04.16 1,070
RicheConsulting 2023.04.15 1,107
KLOVERPROPERTY 2023.04.08 1,239
KLOVERPROPERTY 2023.04.02 1,395
KLOVERPROPERTY 2023.03.27 1,168
KLOVERPROPERTY 2023.03.19 1,421
RicheConsulting 2023.03.12 1,303
KLOVERPROPERTY 2023.03.11 1,428
KLOVERPROPERTY 2023.03.05 1,420
RicheConsulting 2023.01.20 1,701
RicheConsulting 2022.09.26 2,350
RicheConsulting 2022.08.24 2,839
RicheConsulting 2022.08.04 2,853
RicheConsulting 2022.07.19 2,481
RicheConsulting 2022.06.22 2,707
RicheConsulting 2022.05.11 2,489
RicheConsulting 2022.05.03 2,290
RicheConsulting 2022.04.25 2,438
RicheConsulting 2022.04.20 2,019
RicheConsulting 2022.04.01 2,111
RicheConsulting 2022.01.31 2,571
RicheConsulting 2022.01.26 2,301
RicheConsulting 2022.01.26 2,210
RicheConsulting 2022.01.26 2,337
RicheConsulting 2022.01.26 2,163